정동영 후보 측, “문재인 전북에 오지마라”

 

20160412 헤럴드경제 신대원 기자

 

전북 전주병에 출마한 국민의 당 정동영 후보는 12일 호남 지원유세를 펼치고 있는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향해 전북에 오지 말라고 주장했다.

정 후보측은 이날 오후 성명서를 통해 “문 전 대표는 지난 8일 광주 5ㆍ18 민주묘역을 찾아 무릎을 꿇었다더니 오늘은 순천에서 ‘사죄의 절’을 올렸다”며 “잘못을 뉘우치고 용서를 구하는 것은 아름다운 일이나 문 전 대표의 언행에서는 전혀 사과의 진정성을 찾아볼 수 없어 심히 유감이다”고 비판했다.

정 후보측은 문 전 대표가 이날 오전 광주 오월어머니집 앞에서 발표한 ‘광주시민, 전남북도민들께 드리는 글’을 통해 국민의당에 투표하는 것은 새누리당을 돕고 정권교체와 멀어지는 길이라고 주장한 것과 관련, “왜 호남민심이 더민주를 떠나 국민의당으로 옮겨갔는지 모른다는 것이냐”고 반문했다.

 

이어 “2002 대선 국면에서 바보 노무현을 전략적으로 선택했던 호남민심은 더민주로는 정권교체가 불가능하다고 판단하고 대선승리를 위해 전략적으로 국민의당을 선택한 것”이라면서 “문 전 대표는 정계은퇴를 배수진으로 내세우며 호남인을 겁박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또 “문 전 대표가 전북 어는 곳에서도 무릎을 꿇었다는 말을 들어보지 못했다”면서 “아마 오늘은 전주에서 무릎을 꿇고 머리를 조아릴지도 모르겠지만 전북사람 그 누구도 그의 언행을 진정성 있다고 믿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 후보측은 그러면서 “문 전 대표는 아예 전북에 발을 들여놓지 마라”면서 “전북사람들은 원치 않는다”고 주장했다.

한편 문 전 대표는 지난 8~9일 광주와 전북을 찾은데 이어 11일부터 전남, 광주, 전북을 방문중이다. 문 전 대표는 12일 오후 전주를 방문해 ‘시민 필리버스터’ 행사를 가질 예정이다.

 

출처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160412000820

저작자 표시
신고

« Previous : 1 : ··· : 164 : 165 : 166 : 167 : 168 : 169 : 170 : 171 : 172 : ··· : 2260 : Next »